윤재옥 “특검법 거부하면 권한쟁의? 野 악의적 꼼수”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야당의 김건희 특검법 거부권 행사 시 권한쟁의 심판 검토 발언에 대해 “악의적인 꼼수”라고 비판했다.

2일 뉴시스에 따르면 윤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권한쟁의심판 청구 대상도 되지 않는 사안을 청구하겠다는 것은 총선이 임박한 상황에서 민심을 최대한 교란시키겠다는 저의”라고 말했다.

이어 윤 원내대표는 “재표결을 가급적 지연시켜서 공천과 관련된 (여당의) 분열을 노리겠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재의요구권은 헌법상 대통령에게 주어진 고유의 권한”이라며 “법안을 무리하게 폭주해서 통과시켰으면 당당하게 재표결을 신속히 해서 정리하고 국민의 피로감을 줄여 민생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